김수정의 참 아름다워라

제작 : 김수정 집사
토요일, 주일
낮 12시 5분~오후 1시

2018.10.13 선곡소개 초대손님 및 선곡 소개

2018.10.13 토요일 선곡소개


(오프닝)
플라시보효과. 많이 들어보셨죠?
아무 효과가 없는 약을 좋은 약이라고 소개하고 먹게하면, 환자가 이를 긍정적으로 믿고 정말 병이 낫는 상황이요. 
그런데 이 플라시보효과가요, 환자의 성격에 따라 다르게 나타난대요. 
성실한 사람일수록 효과가 크고, 신경이 예민하면 반대로 효과가 작답니다. 
약에 대한 믿음처럼, 주님에 대한 우리의 믿음도 성향에 따라 다를까요?

음.. 한가지 분명한 건 있죠. 약은 우리를 몰라도, 하나님은 우리를 다 아신다는 사실이요. 

(선곡)
1. 나의 마음을- 사랑이야기
2. 기뻐뛰며 노래해요- 블리스워십
3. 소원- 꿈이있는자유
4. 요게벳의 노래- 염평안(feat. 조찬미)
5. 뚫어주소서- 엔학고레
6. 오늘의 나눔- '하나님과 보조를 맞추는 것'
                    <오스왈드 챔버스의 365일 묵상집/ 주님은 나의 최고봉> 중에서. 


'에녹이 하나님과 동행하더니(창5:24)


사람의 신앙생활과 인격은 삶의 예외적인 순간에 무엇을 하느냐로 알 수 없고 오히려 일상적인 보통 때 어떻게 사느냐로 알 수 있습니다.
사람의 가치는 무대 위에 서 있을 때가 아니라 일상적인 일들을 대하는 자세에서 나타닙니다.
하나님과 보조를 맞추어 걷는 것은 우리에게 고통스러운 일입니다.
이는 영적으로 두번째 거친 바람을 겪는 것을 의미합니다.
주님과 동행하는 것을 배우려면 언제나 하나님과 보조를 맞추어 걸어야 하는 어려움이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의 보조가 맞추어지면 우리의 삶에서는 하나님의 생명에서만 나타나는 품성이 드러납니다.
하나님과의 개인적인 연합으로 각 개인은 드러나지 않고 하나님의 능력만 나타납니다.
하나님과 보조를 맞추는 것은 어렵습니다.
그 이유는 우리가 주님과 함께 걷기 시작할 때 우리가 세 걸음을 걷기도 전에 주님은 벌써 앞서 가시는 것을 발견하기 때문입니다.
주님은 우리 생각과 다르게 행하시기 때문에, 우리는 주님께 맞추어질 수 있도록 훈련 받고 연단 받아야 합니다.
성경이 예수님에 대해 "그는 쇠하지 아니하며 낙담하지 아니하고"(사42:4) 라고 하는데,
이는 주께서는 자신의 관점에서 일하지 않으시고 언제나 하나님 아버지의 관점에서 일하셨기 때문입니다.
우리도 이것을 배워야 합니다.
영적인 진리는 지적인 논리에 의해 배우는 것이 아니라 주어진 상황 가운데 순종을 통해 배우게 됩니다. 성령은 상황을 보는 우리의 관점을 바꾸십니다.
그래서 전에는 불가능해 보였던 것이 이제는 가능해 보입니다.
하나님과 보조를 맞춘다는 것은 다름아닌 주님과의 연합을 의미합니다.
이러한 자리까지 가는 데는 오랜 시간이 걸립니다.
그러나 계속 노력하십시오. 지금 너무나 고통스러워도 포기하지 말고 버티십시오.
오래지 않아 당신은 새로운 비전과 목적을 갖게 될 것입니다. 

7. 주님 나와 동행하시니- 장종택 라이브워십
8. 주 예수 내 맘에 항상 계시네- 영산싱어즈
9. 잊을 수 없는 은혜- 다리놓는 사람들

Leave Comments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회원 가입후에 사용 가능합니다